2021.05.10 (월)

  • 구름많음동두천 14.5℃
  • 구름많음강릉 18.4℃
  • 흐림서울 14.4℃
  • 흐림대전 13.9℃
  • 흐림대구 15.0℃
  • 구름많음울산 16.0℃
  • 흐림광주 20.3℃
  • 흐림부산 16.4℃
  • 흐림고창 19.8℃
  • 맑음제주 21.8℃
  • 흐림강화 14.1℃
  • 흐림보은 12.2℃
  • 흐림금산 12.9℃
  • 구름많음강진군 19.9℃
  • 흐림경주시 14.9℃
  • 흐림거제 16.9℃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제2대 한국영화인총연합회 충남지회 임원선출

영화콘텐츠로 충남을 문화의 중심도시로!
영화인들이 앞장서서 충남환경영화제 개최 의지 다져

URL복사

[환경감시일보=정인성 ]

 

사)한국영화인총연합회 충남지회(회장 이용도)는 2월 27일 충남 홍성군 청년회 쉼터에서 제4차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회장 임기가 만료됨에 따라 제 2대 임원 선출식을 가져 제2대 회장으로 이용도 회장은 정식 후보 등록을 마치고 절차에 따라 재선에 당선되어 한국영화인총연합회 충남 선거 관리위원회(위원장 이승원)로부터 당선증을 받았다. 

 

영화 불모지 충남에서 지난 3년 간 초대 회장을 맡아 기존의 아산지부를 포함 천안, 예산, 부여, 홍성, 보령 등 6개 지부를 확장했으며 충남 영화인 생태계 조성을 위해 각종 영화제 개최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쳐왔다. 이용도 회장은 2대 회장 연임에 성공을 했다. 이용도 지회장은 서울 대학로에서 오랜 연극 배우 생활과 영화, 방송 연기자로 활동했으며 사단법인한국영화배우협회 소속 회원으로 영화 “사도”, “실미도”, “바람의 전설” 등에 출연한 바 있다. 임기는 3년이다.

 

이용도 회장은 취임사에서 "현대의 산업화가 기술 혁신을 통해 이룩 되었다면 21세기는 문화가 세계의 경제와 국제 경쟁력의 중심에 있다는 것을 우리는 누구보다도 잘 알고 있다."며, "이미 한국 영화는 세계 수준에 와 있으며 영화 '기생충'을 보더라도 그렇지 않은가? 그러나 영화의 작품성과 창작력이 아무리 좋고 훌륭하다 해도 지원 체계 시스템이나 행정 조직력이 뒷받침하지 못한다면 해낼 수가 없는 것 또한 사실이다." 라는 말을 덧붙였다.

 

이 회장은 또 "코로나로 잠시 우리 영화가 주춤하고 있지만 점차 영화 산업적 규모가 확대되어 가고 있는 것은 사실이고, 이에 충청남도는 지리적 환경과 국제도시로서의 성장 가능성이 매우 높은 도시라 할 수 있으며 충남이 영화 만들기 좋은 도시로 영화인들에게 제작 환경과 여건이 조성된다면 충남은 문화관광산업으로 이어져 경제적 부가가치가 충분히 있다"며 "지난 3년은 농부가 싹을 피우기 위해 땅을 다지고 씨앗을 뿌리는 시기였다면 지난 경험을 바탕으로 앞으로의 3년은 영화인 생태계를 조성하는 길이다. 영화로 충남에서 기적을 만들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또한, '여민동락'의 정신으로 도민과 행정 기관들이 함께하고 협회가 국가 위기 상황 코로나 19 속에서 혁신의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지부들과 회원들 모두 힘을 모아주기를 당부했다.


(사)한국영화인총연합회 충남지회는 그동안 영화인들의 권익증진과 복지향상, 청소년영상스토리캠프, 영화 제작지원, 도민 1인 미디어전문가양성 등 각 지역 영화제 만들기 사업 등을 진행해 왔다.

 

행사후에는 그동안 충남 영화발전에 기여한 회원들에게 표창 및 공로상 수여식이 있었다.

 

 

수상자로는 한국영화인총연합회 표창장 이근배 예산지부장, 이준수 천안지부장, 노보성 홍성 지부장, 조은실 이사(예산), 한국예술인총연합회 공로상 김기연 사무총장 등이 수상을 했다.

 

앞으로 3년간 한국영화인총연합회 충남지회를 이끌어갈 임원진 명단은 다음과 같다. 

 

지회장 : 이용도 수석 / 부지회장 : 이승원(한국영화배우협회) / 부지부장 김흥식(한국영화조명협회) / 아산지부장 이진영(한국영화배우협회) / 천안지부장 이준수(한국영화기획프로듀서협회) / 예산지부장 이근배(한국영화기획프로듀서협회) / 홍성지부장 노보성(한국영화기획프로듀서협회) / 부여지부장 정성면(한국영화조명협회) / 보령지부장 김흥식(지부장) / 감사 : 유미경(예산) / 조은실(예산)이다.

포토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전북도, 수산생물 양식시설 무상 소독 실시
△ △수산물 소독제 살포 환경감시일보 김기운 기자 / 전라북도가 수산생물전염병 발생을 예방하고 확산을 방지하고자 수산생물 양식시설* 무상 소독을 진행한다. * 수산생물 양식시설 : 수산생물의 양식을 위하여 사용되는 양식장이나 저수지에 설치된 수조, 배관 등의 양식용 구조물을 말함 10일 道 수산기술연구소에 따르면 도내 양식장 1,032개소(해면 266, 내수면 766) 중 희망어가를 대상으로 이동식 방역장비를 활용해 소독 작업을 진행한다. 지난 2019년 도입한 이동식 방역장비는 차량에 살포장비를 탑재한 것으로 700ℓ 약제 탱크를 갖췄다. 소독제로는 과산화설페이트칼륨* 성분이 포함된 국내 승인 수산용의약품을 사용한다. * 비브리오균, 새우 AHPND 유발균, 바이러스성 출혈성 패혈증 바이러스 등 효과적인 살멸 및 강력한 소독효과 소독을 희망하는 어가는 면허·허가 또는 신고를 득하고 道 수산기술연구소에서 진행하는 수산생물 방역교육(2년에 6시간)을 이수해야 한다. 소독 신청은 수산기술연구소 또는 해당 시·군으로 유선으로 가능하다. 효과적인 소독을 위해서 수산생물을 입식하기 전 양식시설 및 기자재를 건조한 상태에서 분무 형식으로 소독하는 것을 권장한다. 전북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