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3.25 (금)

  • 맑음동두천 4.5℃
  • 흐림강릉 12.6℃
  • 박무서울 7.1℃
  • 박무대전 6.6℃
  • 연무대구 7.9℃
  • 연무울산 8.1℃
  • 흐림광주 10.2℃
  • 흐림부산 9.1℃
  • 구름많음고창 9.4℃
  • 연무제주 9.5℃
  • 맑음강화 6.0℃
  • 흐림보은 4.3℃
  • 흐림금산 5.3℃
  • 구름많음강진군 4.8℃
  • 흐림경주시 4.6℃
  • 흐림거제 7.1℃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SK, 산림청과 탄소중립 및 ESG 경영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URL복사

환경감시일보 김영환 기자 |

지난 14일 SK는 산림청이 보유한 자원과 정보, 네트워크 및 관련 기술 등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국내·외 산림사업을 발굴 및 이행하면서 ESG 경영 목표를 달성하는데 상호협력하는 것을 골자로 한 ‘탄소중립 활동과 ESG 경영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13일 서울 종로구 SK서린빌딩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SK수펙스추구협의회 환경사업위원회 김준 위원장(SK이노베이션 총괄사장)과 조경목 그린 패러티(Green Parity) 소위원장(SK에너지 사장), 정인보 SK임업 대표, 최병암 산림청장, 박은식 국제산림협력관 등이 참석했다.

 

SK와 산림청은 이번 협약을 통해 산림사업에 기반한 탄소중립 경영의 민관협력 모델을 만들어 나갈 방침이다.

 

구체적으로 SK와 산림청은 △산림 전용 및 황폐화방지사업(REDD+)과 탄소배출권조림사업(A/R CDM)을 위한 국외 산림사업 발굴 및 이행 △토지황폐화중립(Land Degrada-tion Neutrality)을 위한 산림복원과 사막화 방지, 산림 탄소상쇄사업 추진 △기업의 탄소중립 및 친환경 활동 활성화를 지원할 산림효과 지표발굴 및 연계 방안 검토 △산림 관련 국내·외 전문기관과의 네트워크 강화 및 빅데이터 구축 등을 공동추진하며 탄소중립 활동을 선도적으로 펼쳐 나갈 예정이다.

 

SK환경사업위원회 김준 위원장은 “산림청과 함께 자연기반해법(Nature-Based Solutions)을 통해 산림을 보존 및 복원하고, 탄소중립과 생물 다양성 증진, 지역사회 지원 등 ESG 경영에 의미 있는 성과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현재 SK임업은 산림청과 파트너십을 통해 라오스, 베트남 등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REDD+ 사업 추진을 준비 중이다. 또 SK임업은 국내에 보유한 4500ha 산림에서 탄소상쇄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국내 사유림을 대상으로 대리경영을 통해 탄소흡수원을 확장하는 산림경영도 펼치고 있다.

 

최병암 산림청장은 “탄소중립과 ESG 경영은 전 세계적인 관심 분야로, SK그룹과의 협약을 통해 공동의 성과를 창출하기를 기대한다”며 “더불어 우리 정부의 2050 탄소중립 선언을 조기 구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국립산림과학원, 탄소중립 실현 위한 한국목조건축협회와 업무협약체결
환경감시일보 민병돈 기자 | 지난 10일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박현)은 국내 목조건축을 활성화하고 국산 목질보드류의 부가가치 증진과 더불어 2050 탄소중립 달성에 기여하기 위해 한국목조건축협회와 업무 협약(MOU)을 체결하였다고 밝혔다. 세계적으로 목재의 유용성을 활용한 건축물이 많이 세워지고 있는 가운데 국내에서도 양 기관이 업무협약체결을 통해 국내 목조건축의 품질향상을 위한 기술·정보 교류, 국산 구조용 목질 판상재 현장적용 협조, 연구개발 시제품 적용 시범사업 협조, 연구·기술교류에 관한 세미나 등에 대한 협력을 추진할 계획이다. 요즘 환경문제가 이슈가 되고 있는 상황에 목재 건축물은 목재의 가치를 가장 효율적으로 이용하는 방법으로, 목재의 장기적 사용을 통해 탄소 저장 능력을 극대화하여 탄소중립을 실현할 수 있어 주목이 되고 있다. 최근 국립산림과학원에서는 국내에서 짓고 있는 소형 목조건축물에 사용되는 배향성 스트랜드보드(OSB, Oriented strand board)는 100% 전량 수입하고 있는데, 최근 코로나 19로 인해 수입이 원활하지 않고 가격이 급등하여 목조 건축 업계가 위축되고 있었는데 이러한 소형 목조건축물의 원자재를 국산화하기

경제

더보기
에코인세븐(주), 요소수 대체물질 판매망 확보에 주력
환경감시일보 민병돈 기자 | 에코인세븐 주식회사(대표 이한결)는 지난 11월 요소수 대란으로 국내 물류업계 및 산업시설에서 어려운 상황이 발생한 이후 여전히 문제해결점이 남아 있는 지금, 요수소를 대체할 새로운 제품을 확보하여 국내는 물론 해외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오래전부터 환경에 관련된 제품개발에 관심을 보이며 제품을 국내외 공급에 열의를 가지고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라는 환경단체에서 요소수를 대체할 물질을 개발하여 제품으로 생산 판매하는 과정에 국내외 판매계약을 체결하여 전국에 판매대리점 확보를 위해 열심히 활동하고 있다. 요소수 대체물질은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 연구소(소장 박상호)에서 개발하였으며 이미 연구소에서 개발한 자동차 종합 성능 개선제품과 에코-인7 요소수 대체상품을 통해 환경을 보호할 수 있는 우수한 제품을 시중에 공급함으로써 환경저해요인 감소라는 명분과 함께 더불어 수익을 낼 수 있는 좋은 기회를 얻게 되었다. 에코인세븐(주) 이한결 대표는 “환경보전은 어느 누구도 소홀히 해서는 안되는 가치 있는 일로서 환경을 지킬 수 있는 우수한 제품을 공급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 더욱 환경에 이바지할 수

사회

더보기
신물질 에코-인7, 요소수대체 가능성 테스트 성공
환경감시일보 민병돈 기자 | 2021년 11월 초에 중국발 요소수 수출이 제한된 가운데 국내에 커다란 파장을 일으킴으로 이를 해결하기 위한 정부의 대책이 절실히 필요한 이때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에서 요소수 대체물질 개발에 성공하였다. 하지만 시장판매를 위한 준비과정에서 요수수 대체사용을 위해 생산에서 판매까지 각종 규제개정의 시급함이 드러나고 있다.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는 20일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이철규의원(국민의 힘), 대한민국헌정회 미래전략특별위원회와 공동주최하였으며 주관은 환경보전대응본부, 에코-인 미래전략연구소, 대덕대학교, 환경감시일보, EMD-TV로 “내연기관의 배기가스 매연 저감 장치와 요소수 대체 물질의 필요성”이라는 주제를 가지고 포럼을 진행하였다. 이번 포럼에 대덕대학교 자동차학과 교수인 이호근 교수가 좌장으로 인하공업전문대학교 김종우 교수, 교통뉴스 교통전문위원 김경배 위원이 주제발표를 하고 교통환경정책연구소 엄명도 연구원, 대덕대학교 한 장현 교수, 중부대학교 이재웅 교수 그리고 요소수 대체물질은 연구 개발한 에코-인 미래전략연구소 박상호 소장이 참여하여 토론을 하였다. 이호근 대덕대 자동차학과 교수는 에코-인 매래전략연구소에서 개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