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8 (수)

  • 흐림동두천 19.7℃
  • 흐림강릉 21.1℃
  • 흐림서울 20.7℃
  • 흐림대전 21.9℃
  • 구름많음대구 22.2℃
  • 구름많음울산 23.2℃
  • 구름많음광주 23.7℃
  • 흐림부산 24.3℃
  • 흐림고창 22.1℃
  • 구름많음제주 25.0℃
  • 흐림강화 20.1℃
  • 구름많음보은 20.7℃
  • 구름많음금산 21.2℃
  • 흐림강진군 24.5℃
  • 구름많음경주시 23.4℃
  • 구름많음거제 22.7℃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기본분류

폐플라스틱에서 수소·화학연료 쑥쑥 뽑아 낸다

폐플라스틱에서 수소, 화학원료 생산이 가능한 가스화 기술 국산화에 성공
폐플라스틱 열분해유를 이용한 수소 생산 사업화 진행 예정

 

환경감시일보 김용태 기자 |  국내 연구진이 폐플라스틱에서 수소, 화학원료 생산이 가능한 가스화 기술 국산화에 성공했다고 24일 밝혔다.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은 라호원 청정연료연구실 박사 연구진이 폐플라스틱 열분해유를 가스화해 합성가스를 생산하는 공정개발에 성공했다

 

연구진은 그동안 활용처가 제한적이었던 폐플라스틱 열분해유를 활용해 수소, 일산화탄소 등 고부가 화학원료로 재탄생시키는 기술을 국산화했다.

 

폐플라스틱 열분해유란 폐플라스틱을 무산소 상태에서 가열해 분해하는 과정에서 생산되는 유화유를 의미하며, 폐플라스틱 처리는  매립과 소각으로 처리하고 있지만, 면적 제한, 지표 지하수 오염, 소각시 불완전 연소로 인한 환경오염을 심화시키는 한계가 있다. 이에 폐플라스틱을 친환경적이고 고부가가치화(발전연료, 기초화학물질)시킬 수 있는 가스화 기술이 부상하고 있다. 2016년 기준 한국인 1인이 1년간 배출한 플라스틱 쓰레기는 88kg으로 미국, 영국에 이어 세계 3위이다.

 

연구팀은 2000년대 초반부터 축적해온 석탄, 바이오매스 등의 탄화수소계 원료를 활용한 가스화 공정 기술 노하우를 바탕으로 폐플라스틱 열분해유 가스화 기술 개발에 성공했으며, 수소와 일산화탄소 생성비가 90% 이상인 합성가스를 생산할 수 있다.

 

폐플라스틱 열분해유를 고온·고압 상태의 가스화기에서 한정된 산소 스팀과 함께 불완전 연소시켜 수소(H2)와 일산화탄소(CO)가 주성분인 합성가스(Syngas)를 생산한다. 생산된 합성가스를 정제, 전환, 분리 공정을 거치면 수소 생산이 가능하다.

 

가스화 공정을 활용하면 기존에 사용처가 한정적이던 폐플라스틱 열분해유로 기초, 특수 화학물질에서 발전연료, 전력생산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한 고부가 파생상품을 생산할 수 있다.

 

가스화 공정으로 열분해가 가지는 고열량과 낮은 재(Ash) 함량 등의 특징으로 인해 수소와 일산화탄소 생성비가 90% 이상인 고품질의 합성가스 생산이 가능함을 확인했다.

 

연구책임자인 라호원 박사는 “이번 기술 이전은 국내 자체기술로 개발된 ‘가스화 공정 설계 및 운영 기술’에 대한 사업화로써 폐플라스틱의 고부가가치 자원화를 통해 탄소중립을 위한 자원순환 경제 구축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연구원은 이날 오전 대전 본원에서 한화건설과 ‘가스화기 설계 및 운영에 관한 노하우’ 기술 이전 협약(MOU)을 체결하고 상용화에 나섰다.

포토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지구를 지키는 아름다운 실천, 광명시 탄소포인트 가입자에게 인센티브 지급
환경감시일보 김용태 기자 | 광명시(시장 박승원)는 작년 하반기 전기, 수도 등 에너지 사용을 절감한 903세대를 대상으로 탄소포인트 인센티브 677만 원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탄소포인트제는 가정이나 상가, 학교 등에서 전기·수도·도시가스 사용량 절감에 따른 온실가스 감축률을 계산해 탄소포인트를 부여하고 이에 상응하는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범국민 온실가스 감축 실천제도이다. 탄소포인트제 참여자는 과거 2년간 월평균 사용량과 현재 사용량을 비교해 5% 이상 절감하게 되면 최대 가정은 연 5만 원, 상업시설은 20만 원을 현금 또는 그린카드 포인트로 받게 된다. 작년 하반기에는 진성고등학교, 광덕초등학교 외 13개 학교에서 적극적으로 실천하여 인센티브를 받는 성과를 거뒀다. 광명시장은 “지구 온도 상승이 가속화되면서 홍수와 같은 이상기후 현상이 지속되고 있다”며, “일상 속 작은 실천인 탄소포인트제를 통해 온실가스를 감축하고 인센티브도 받을 수 있도록 함께 실천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현재 광명시는 29,700여 세대가 탄소포인트제에 가입 중이며 시는 보다 많은 시민이 탄소포인트제에 가입하여 자발적인 온실가스 감축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카카오톡 채널 이벤트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제31회 월드미스유니버시티 세계대회 선포식
환경감시일보 민병돈 기자 |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가 주관하는 월드미스유니버시티 세계/한국대회 선포식이 지난 21일 저녁 한강 변 여의도 물빛무대에서 개최되었다. 이날 이승민 월드미스유니버스티 세계조직위원회 의장, 이상권 한경감시국민운동본부 총재, 도선제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 회장 등 관계자, 그리고 이전 월드미스유니버시티 수상자들이 참석해 세계평화에 앞장서며 ESG 탄소중립 참여 기업과 함께하는 1억 그루 나무심기릴레이 캠페인 성공을 다짐했다. 축하인사로 서울시 의원인 서호연 의원, 김재진 의원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냈으며 영등포구의회 의장인 정선희 의장님은 최봉희 부의장을 비롯해 10여명의 구의원들과 참석해 축하 메시지를 전했다. 이날 WMU세계조직위원회 이승민 의장은 “오늘은 뜻깊은 날이며 무엇보다도 31회 WMU 세계대회를 맞아 앞으로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와 함께 지난 30년동안 이어온 평화봉사는 물론 앞으로 30년은 환경에 저해되는 이산화탄소 배출을 줄이기 위한 나무심기를 할 것이라”며 많은 동참 바란다고 말했다.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 이상권 총재는 “환경보전을 위한 나무심기는 국내뿐 아니라 세계 모두가 함께 해야하는 기본적이면서도 중요한 일로서 환경감시국민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