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8 (화)

  • 흐림동두천 26.5℃
  • 흐림강릉 29.6℃
  • 흐림서울 27.1℃
  • 흐림대전 27.9℃
  • 구름많음대구 28.0℃
  • 구름많음울산 26.6℃
  • 구름많음광주 27.2℃
  • 부산 23.4℃
  • 구름많음고창 27.2℃
  • 구름많음제주 29.4℃
  • 흐림강화 25.9℃
  • 흐림보은 27.1℃
  • 구름많음금산 27.3℃
  • 흐림강진군 26.2℃
  • 구름많음경주시 26.6℃
  • 구름많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한국미래기술교육硏, 탄소 자원화 기술 개발과 CCUS 산업화 방안 세미나 개최

6월18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
고부가가치 전환 기술 세미나
온`오프라인 병행

 

환경감시일보 박민선 기자 / 한국미래기술교육연구원(대표 박희정)은 오는 6월 18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 사파이어홀에서 '탄소 자원화 기술 개발과 CCUS 산업화 방안 - CO₂/ Non-CO₂ 고부가가치 전환기술' 세미나를 온, 오프라인으로 병행해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CCUS 기술은 공장 등 시설에서 발생하는 이산화탄소가 공기 중으로 방출되는 것을 막고(Carbon Capture), 필요한 곳에 사용하거나(Utilization), 해저 깊은 곳에 저장해(Storage) 대기 중으로 흘러가지 않도록 하는 과정을 거치면서 탄소배출을 제로로 만드는 기술이다. 전 세계적으로 그린뉴딜이라는 시대적 흐름에 맞춰 탄소중립 시대를 향한 발걸음이 시작되고 있는 가운데 아직까지 친환경 에너지보다 화석연료의 의존도가 더 높은 상황 하에서 CCUS 기술은 이산화탄소 배출을 막고, 이를 활용하여 이용할 수 있는 최적의 친환경 기술로써 주목 받고 있다. 

 

 미국 시장조사기관 베리파이드(VMR)에 따르면 CCUS 시장규모는 2019년 33억6천만 달러에 달했고, 연평균성장률 8%를 유지하며 2027년에는 60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전망되고 있으며, 미국 마켓워치에 따르면 매년 평균 29.2%씩 성장해 2026년 28조2000억원 규모까지 확대될 전망이다. 우리정부 역시 최근 ‘K-CCUS 추진단’을 발족하여 관련 기술개발 및 정책수요 발굴에 나서고 있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탄소 자원화를 위한 CCUS 전과정평가(LCA)기술과 최적의 시나리오' △'탄소자원화 기술개발 현황과 향후 전망' △'Non CO2 온실가스 저감 기술 현황 소개' △'화력발전, 제철소, 시멘트, 석유화학 산업 분야 적용을 위한 CCS(CO2포집) 기술과 CCUS 상용화 방안' △'플라즈마를 활용한 탄소 자원화 기술과 수소.탄소 CCU 사업 추진방안' △'이산화탄소 감축과 동시에 경제성이 제고된 이산화탄소 전환기술 개발 방향' △'온실가스 저감기술의 경제성 평가와 배출권 거래제 및 CDM사업 방안' 등의 탄소 자원화를 위한 논의가 이루어질 예정이다.

 

 연구원 관계자는 "향후 어떤 기업이든 이산화탄소배출에 신경 쓰지 않을 수 없기 때문에 탄소 자원화를 위한 기술 고도화와 국가 정책 및 산업 방향에 대해 주시하고 있어야 한다.” 라고 말했으며, "이번 세미나는 환경 보호의 패러다임을 바꿀 차세대 미래 기술인 탄소 포집, 활용, 저장 분야에 우리 기업들이 관심을 두고 혁신기술을 개발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함과 동시에 관련 국내외 산업 및 시장동향 등의 제반 기술과 정보를 공유하며 그에 따른 전략을 제시하는 장이 될 것이다." 라고 밝혔다.

 

 

 컨퍼런스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kecft.or.kr)를 참조하거나, 전화(02-545-4020)로 문의하면 된다.

 

포토뉴스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경북도, 미래 모빌리티 튜닝산업 전환 향한 성장거점 마련
하대성 경북도 경제부지사는“이번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 구축으로 시험장비와 기술력 부재로 제한적이던 튜닝 인증 수요를 어느 정도 충당할 수 있을 것”이라며, “증가하고 있는 미래형 튜닝 수요에 대응하고 지역 자동차 부품산업이 미래 모빌리티 튜닝산업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이번 시험센터가 핵심거점 역할을 수행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환경감시일보 김용태 기자 | 경상북도는 26일 김천 어모면에 위치한 김천1일반산업단지(3단계)에서 한국교통안전공단 ‘튜닝카 성능⋅안전 시험센터’(이하 시험센터) 착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하대성 경제부지사, 국토교통부 자동차정책관, 한국교통안전공단 이사장, 김천부시장, 유관기관 관계자, 관련 기업대표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에 착공하는 시험센터는 경북도, 김천시와 국토교통부에서 추진하는 총사업비 496억원 규모의 ‘자동차 튜닝 기술지원 클러스터 조성사업’의 핵심 기반시설이며, 시험센터는 부지 3.3만㎡, 연면적 6233㎡ 규모로 건축되며, 시험센터가 조성되는 김천1일반산업단지 3단계에는 전기버스 생산업체인 우진산전 등 첨단 자동차 생산업체와 에스에스라이트, 태동테크, 삼진정밀, 금성테크, 튜닝부품 기업인 네오테크 등

사회

더보기
요소수 사태 해결책 있다.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 산하 '미래전략기획연구소' 요소수 대체 물질 출시
환경감시일보 정인성 기자 | 지난 20여 년 동안 국내외 환경감시 및 고발과 대안 제시에 힘써온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 (총재 이상권)의 '미래전략기획연구소'(소장 박상호)는 기존 요소수 채취 방법의 석탄추출물에 의해서 생산되는 방법을 탈피한 혁신적인 물질에 대한 상품화 완료 단계에 있다고 밝혔다. 이 대체물질(상품명 : ECO-7)은 국내 뿐 아니라 전세계적으로 흔히 채취 가능한 광석물질 및 식물에서 추출한 친환경적인 물질로서 토양, 대기, 인체에 무해한 친환경 물질로 구성되어 있다. 석탄에서 추출하는 기존의 방법은 추출하는 과정에서 과다한 전기소모와 탄소 및 분진이 발생하고, 제조 설비의 설립과 운용의 고비용과 비효율성 및 요소수의 성능 비표준화 등 문제점을 갖고 있다. 또한 기존 유로6(유럽배출가스기준)에 준하는 요소수는 촉매에 막힘 현상이 발생되는데, 그 이유는 SCR(선택적 환원 촉매 장치)의 운행 조건에 따라 내연기관 엔진 온도에 따라 필연적으로 백화, 침전, 막힘 현상이 발생, DPF(블랙카본)의 1차 효율이 저하 되고, 2차 인젝터의 연료분사 장치의 효율 저하, 3차 고압펌프의 과부하로 유로6 디젤 내연 기관의 전체적 효율의 저하, 4차 DPF와